강원네트워크신문 : 상고대 내려앉은 가리왕산 케이블카, ‘인생명소’ 등극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3년12월10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3-12-08 10:03:39
뉴스홈 > 라이프 > 생활.문화 > 여행/레져
2023년11월20일 12시2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상고대 내려앉은 가리왕산 케이블카, ‘인생명소’ 등극
 
대한민국 최초 산림형 국가정원으로 변모할 가리왕산에 순백의 상고대가 내려앉아 장관을 연출했다.

지난 17일 전국적으로 첫 눈이 내리며 가리왕산 정상을 중심으로 붉은 단풍을 뽐내던 나뭇가지마다 상고대가 피어나며 가리왕산 전체가 겨울왕국으로 변했다. 기습적인 한파로 크게 떨어진 기온과 찬바람이 세차게 몰아치는 날씨에도 불구하고 가리왕산 케이블카를 타고 정상에 오른 관광객들은 눈앞에 펼쳐진 눈꽃 장관에 탄성을 쏟아냈다.

이날 가리왕산 정상에 오른 김00씨(서울 송파구)는 “정선의 케이블카가 전국적으로 유명해졌다는 소식을 접하고 이곳을 찾았는데 마침 눈이 내려 온통 하얗게 변한 가리왕산과 말로만 듣던 벽파령의 장관에 저절로 감탄이 나왔다”며 “맑은 하늘을 배경으로 그림처럼 펼쳐진 정선의 자연 풍경이 너무 아름다워 새해 첫날 일출을 보러 꼭 방문할 예정”이라며 소감을 전했다.

올림픽 문화유산을 보존·활용하기 위해 주민의 힘으로 운영을 쟁취해낸 가리왕산 케이블카는 해발 1,381m 가리왕산 정상까지 20분만에 오를 수 있다. 사방이 유리로 되어 있는 케이블카를타고 지상에서부터 정상까지 오르는 동안 시시각각 변하는 주변의 자연경관이 주는 재미를 즐기다 보면 금세 정상에 도착한다.

특히 정상에 오르면 생태탐방 데크를 따라 겹겹이 둘러싸인 산맥들이 푸른 파도와 같은 모습처럼 보이는 벽파령의 장관을 감상할 수 있다. 산 정상에서 맞이하는 일출과 일몰은 물론 끊임없이 펼쳐지는 밤하늘의 은하수, 겨울의 상고대는 항상 새로운 감동을 선사한다.

가리왕산 케이블카는 힘겹게 산을 오르는 부담 없이 산 정상까지 이동이 가능하다. 또 다양한 이동편의시설을 갖춰 노약자와 장애인의 이용 비율이 30%가 넘을 정도로 교통약자의 이용률이 높으며, 거동이 불편한 고령의 어르신, 휠체어를 타는 장애인을 비롯해 아직 걸음이 느린 영유아를 동반한 가족들도 어떠한 제약 없이 가리왕산 정상에 올라 자연이 선사하는 풍경을 마음껏 감상할 수 있다.

군은 가을철 ‘단풍 맛집’으로 소문나며 하루 평균 3000여명이 넘는 관광객이 찾을 정도로 인기가 높은 가리왕산 케이블카가 눈꽃 세상이 펼쳐지는 가리왕산의 설경으로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겨울철 ‘인생명소’로 소문나면서 더 많은 관광객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지속적인 안전점검과 다양한 콘텐츠 강화를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케이블카 탑승을 위해 제일 먼저 관광객을 맞이하는 알파인센터에는 다가오는 2024 강원 청소년동계올림픽 홍보와 지난 2018 동계올림픽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홍보 전시관을 설치하고 가족단위 관광객이 즐겁고 안전한 겨울레저를 즐길 수 있는 눈썰매장을 조성할 계획이다. 또 평창송어축제 참가자들에게 가리왕산 케이블카 할인권을 제공하는 등 인근 시군과 할인 혜택을 공유해 개최하는 축제와 행사에 더 많은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는 윈윈(WIN-WIN)전략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최승준 정선군수는 “전국의 관광도시가 관광 비수기인 겨울철에 관광객 방문이 감소해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국민고향정선에는 가리왕산 케이블카를 비롯해 웰니스 관광, 뮤지컬 아리아라리 문화 공연, 정선 5일장 등 사계절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관광지와 관광상품으로 가득하다”고 말했다. 이어 “정선을 방문한 전국의 수많은 관광객들이 케이블카를 탑승하고 그 아름다움에 반해 가리왕산 상봉 정상까지 오르는 등산로를 개설해 줄 것을 지속적으로 요청하고 있지만 정부의 규제와 케이블카의 한시 운영 조건에 부딪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가리왕산 케이블카의 활용도를 높이고 가리왕산의 합리적인 복원을 위해서는 전국 최초의 산림형 국가정원 조성이 절실한 만큼 가리왕산 국가정원 유치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남시영 (.)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여행/레져섹션 목록으로
[여행/레져]홍천군, 수학여행 ...
[여행/레져]하이원리조트, 콘...
[여행/레져]2018 철원 한탄강 ...
[여행/레져] 평창군, 평창관광...
[여행/레져]제2회 홍천강 별빛...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내린천 무장애나눔길[밤골 ~ 피아시 구간] 조성공사 준공 (2023-11-20 14:04:37)
이전기사 : 원주시 ‘2023년 치악산 황장목 숲길 걷기 축제’ 개최 (2023-11-14 09:55:07)
(기고)유엔참...
(기고)유엔참전용...
(기고) 올 추석명...
석광산업주식회사, 고한읍지역...
일산동 원주유치원 원아들, 따...
홍제동 따뜻한 겨울나기 나눔 ...
정선국유림관리소, 사랑의 땔...
현남면 원포리 장채천씨, 이웃...
속초시, 2023년 배출...
속초시가 지난 10월 환경부 주관 전국 229개 지자체...
주문진농공단지 폐수처리시...
고성군, 하반기 영농폐기물...
원주시농민문화체육센터, ...
온종일 즐기는, 친절 YES! ...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청소년 보호정책

제 호: 강원네트워크(network)
주소: 강원도 동해시 청운1길 29 (구 대동상가 2층 22,24호)  
인터넷신문: 강원 아 00131 [등록일: 2012. 6. 26] | 일반주간신문: 강원 다 01197 [등록일: 2012. 6. 26]
편집.발행인: 최인헌 | 대표번호: 033-1800-5063 | 팩스번호: 033-521-3051  
동해: 033-521-3050 | 강릉: 033-641-5760 | 삼척: 033-575-3050 | 원주: 033-900-5003 | 대표메일: gwnetwork@daum.net

Copyright(c) 주식회사 강원네트워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