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네트워크신문 : 범대위, 동해이씨티 효력 집행 정지 신청 기각 환영 망상1지구, 건실한 개발사업시행자 선정 촉구!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4년06월26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24-06-25 15:16:55
뉴스홈 > 라이프 > 사설
2024년01월16일 12시4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범대위, 동해이씨티 효력 집행 정지 신청 기각 환영 망상1지구, 건실한 개발사업시행자 선정 촉구!
 
먼저 지난 10일 법원의 강원경제자유구역청(이하 경자청) 망상1지구 사업시행자 지정 취소 처분에 대한 동해이씨티의 효력 집행정지 기각에 대해 강원경자청망상지구범시민비상대책위와 동해시민은 적극 환영한다.

지난 4년여 강원경자청망상지구범시민비상대책위(이하 범대위)1차 목표인 동해이씨티 개발사업권 무산을 위해 싸웠고, 사필귀정으로 위대한 동해시민의 소기 성과라고 자부한다. 더불어, 진행 중인 개발사업시행자 지정 취소 처분에 대한 본안 행정소송 역시 동해시의 공익과 강원도 발전을 위해 법원은 일말의 다툼 없이 조속한 시일 내에 진행 기각하길 바란다.

경자청이 늦어도 올 2월 초 망상1지구 개발사업자 우선 협상대상자를 선정한 뒤 사업 시행 협약을 마무리한다고 밝혔는데, 재개된 망상1지구 사업자 선정 공고에 대해 공청회든 범대위를 비롯 시민사회 최소한의 의견을 수렴하지도 않고 진행하는 것은 현 집행부도 밀실행정 행태가 우려되는 바이다.

지난 1130일 실시계획이 승인 고시된 망상2지구는 조속히 동부목재유통단지가 이전돼야함에도 동해시와의 이견으로 대체부지 선정은 물론 이전 과정도 장기간 소요될 것으로 전망한다. , 20221230일 실시계획을 승인받은 망상3지구는 동해시의 파크골프장이 이전 대체 부지를 준공했는데도 엠에스글로벌SPC 여태껏 토지 1제곱미터도 매입하지 않은 실정이다.

두 지구 모두 실시계획 승인 후 1년 안에 본 공사 착공에 들어가도록 돼 있는데 상하수도 등 공공 기반시설 공사를 코앞에 두고 장밋빛 사업계획만 제시하고 있어 벙어리 냉가슴 앓는 느낌으로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다.

망상지구는 1지구뿐만 아니라 2, 3지구 역시 관광지로 개발한다는 명분으로 11 답보상태에 있다. 경자청은 지난날의 문제점을 되풀이하지 말고 속전속결의 사업진행은 물론, 경자청과 동해시 양 기관의 협력 관계 등 사업추진 전 과정을 객관적이고 투명하게 공개하고, 동해시와 시민사회의 정상적인 소통을 강력히 촉구한다.

끝으로 향후 지정될 망상1지구 개발사업시행자의 자격을 투명하고, 냉철히 검증해 자금 동원 능력과 개발 경험이 풍부한 건실한 사업자가 들어오길 바란다.

2024. 1. 16.

강원경자청망상지구범시민비상대책위원회

위원장 전억찬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이정민 (.)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설섹션 목록으로
[사설](기고) 가을의 순...
[사설]범대위, 동해이씨...
[사설]보이스피싱 범죄, ...
[사설] 국민안전은 메르...
[사설]가정폭력 없는 추...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논평] 강원도 의대 지역인재 선발, 60%로 확대하자 (2024-02-02 11:38:04)
이전기사 : 공공성 포기 삼박자, 강원 유아교육 멍든다 (2023-05-04 13:54:44)
(기고)순직의...
(기고)순직의무군...
(기고)봄철 대형...
서민주택금융재단, 정선군유도...
인제군 북면지역사회보장협의...
문막 어르신들을 위한 연이은 ...
한국부동산원 강릉지사, 취약...
평택항만㈜ 이강선 대표이사, ...
평창군·평창군산림조...
평창군 산림과와 평창군산림조합은 6월 25일 평창고...
속초시, 도심지 생활권 일...
홍천군, 어족자원 보존을 ...
삼척시, 초당천 생태하천 ...
강릉남대천 생물다양성 대...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청소년 보호정책

제 호: 강원네트워크(network)
주소: 강원도 동해시 청운1길 29 (구 대동상가 2층 22,24호)  
인터넷신문: 강원 아 00131 [등록일: 2012. 6. 26] | 일반주간신문: 강원 다 01197 [등록일: 2012. 6. 26]
편집.발행인: 최인헌 | 대표번호: 033-1800-5063 | 팩스번호: 033-521-3051  
동해: 033-521-3050 | 강릉: 033-641-5760 | 삼척: 033-575-3050 | 원주: 033-900-5003 | 대표메일: gwnetwork@daum.net

Copyright(c) 주식회사 강원네트워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