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네트워크신문 : 양구군, 돈분 악취 해결 위해 민·관 합동 대책 논의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2년05월28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2-05-28 11:26:58
뉴스홈 > 플러스 > 환경
2021년12월23일 11시2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양구군, 돈분 악취 해결 위해 민·관 합동 대책 논의
 양구군은 22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악취대책 민관협의회의를 개최해 돈분 악취 저감을 위한 대책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는 악취의 원인으로 파악되고 있는 국토정중앙면 양돈농가의 적치된 돈분이 처리되지 않고 있어 봄이 되면 악취로 인해 다시 주민들의 생활불편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양돈농가 내에 적치된 축분의 처리 이행 제고방안 등 악취저감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구군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한 이후 양돈농가의 분뇨를 처리하기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와 타 지역 시·군 등을 방문해 분뇨 반출에 대해 협의했다.

그러나 양돈농가가 분뇨 반출을 위해 필요한 차량을 확보하지 못해 반출이 늦어지고 있다고 양구군은 분석하고 있다.

이에 이날 협의회의에 참석한 위원들은 악취의 원인을 제공하고 있는 양돈농가가 의지를 갖고 적극적이고 주도적으로 문제를 해결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전혀 행동을 하지 않고 있는 것이 가장 큰 문제라고 지적했다.

이어 위원들은 양돈농가 인근에 거주하는 주민들과 악취 피해를 입는 양구읍 주민, 그리고 악취대책 민관협의회가 공동 대응해 양돈농가에 강력하게 항의하고, 문제 해결을 위한 대책을 하루빨리 강구해 실행에 옮길 것을 강도 높게 요구해야 한다고 의견을 모았다.

정병두 부군수는 “적치돼있는 돈분을 다른 지역으로 반출하기 위해 인근 시·군, 강원도, 중앙부처 등과 지속적으로 협의하고 반출권역 확대를 건의하겠으며, 앞으로도 돈분으로 인한 악취 문제의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남준 (.)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환경섹션 목록으로
[환경]해군 1함대, 동해...
[환경]동부지방산림청, ...
[환경]삼척국유림관리소,...
[환경]정선국유림관리소,...
[환경]동부산림청, 2018...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삼척시, 갯녹음 암반 해조서식환경 복원사업 추진 (2021-12-29 09:45:48)
이전기사 : 양양군, 239세대에 탄소포인트 인센티브 지원 (2021-12-09 12:07:15)
(기고)규제혁...
(기고)규제혁신으...
(기고)서해수호 ...
국밥24시, 묵호노인종합복지관...
평창군 대화면, 저소득 가구 ...
묵호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선...
주문진 철뚝 소머리국밥 6년째...
동해시농업기술센터, 산불피해...
강릉시, 쓰레기 무단...
강릉시는 시민 생활과 밀접하게 관련된 유휴공간을 ...
내곡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지구를 지키는 작은 실천 ...
농촌지도자영월군연합회, ...
삼척시, 쓰레기 배출시간을...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청소년 보호정책

제 호: 강원네트워크(network)
주소: 강원도 동해시 청운1길 29 (구 대동상가 2층 22,24호)  
인터넷신문: 강원 아 00131 [등록일: 2012. 6. 26] | 일반주간신문: 강원 다 01197 [등록일: 2012. 6. 26]
편집.발행인: 최인헌 | 대표번호: 033-1800-5063 | 팩스번호: 033-521-3051  
동해: 033-521-3050 | 강릉: 033-641-5760 | 삼척: 033-575-3050 | 원주: 033-900-5003 | 대표메일: gwnetwork@daum.net

Copyright(c) 주식회사 강원네트워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