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네트워크신문 : 드라마 ‘사랑과 야망’, 34년 만에 KTV서 전파 탄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0월17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21-10-16 17:00:15
뉴스홈 > 라이프
2021년03월16일 08시5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드라마 ‘사랑과 야망’, 34년 만에 KTV서 전파 탄다
3월 19일(금)부터 매일 오후 9시 방송

1980년대 안방을 사로잡은 화제의 드라마 사랑과 야망’(극본 김수현, 연출 곽영범)이 종영 34년 만에 KTV 국민방송(원장 성경환)을 통해 오는 319일부터 매일 밤 9시 시청자를 찾아간다.

(왼쪽부터) 34년 전 '사랑과 야망' 출연 당시의 이덕화, 차화연, 윤여정

MBC에서 19871월부터 12월까지 98부작 주말 드라마로 전파를 탄 사랑과 야망은 최고 시청률 75%라는 역대급 인기에 걸맞게 당시 드라마를 시작할 시간이 되면 거리에 인적이 드물어질 정도였다.

2006년에 SBS에서 김수현 작가의 재집필로 리메이크한 ‘2006 사랑과 야망이 방송된 적이 있지만, 원작이 TV로 다시 방송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사랑과 야망은 김용림, 고 남성훈, 이덕화, 차화연 등 당대 최고 배우들이 출연해 산업화의 초입을 맞은 1950년대 강원도 춘천을 배경으로 가족 간의 갈등과 화해, 입신출세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사나이들의 좌절과 집념 등을 그려냈다.

34년 만에 KTV를 통해 방송되는 드라마 '사랑과 야망'

이들 외에도 최근 영화 미나리로 세계적 배우로 자리매김한 윤여정을 비롯해 노주현, 김청, 임예진, 남능미, 정혜선, 이계인 등 지금은 원로 배우가 된 명품 연기자들의 34년 전 풋풋한 모습을 다시 볼 수 있다는 점에서 관심을 모은다.

KTV 성경환 원장은 “K-드라마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코로나19로 힘든 국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차원에서 드라마 한류의 밑거름이 된 사랑과 야망의 편성을 결정했다며 많은 시청을 당부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편집부 (.)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라이프섹션 목록으로
[라이프]묵호항 민관군 통...
[사회]인제군, 농업기계 ...
[생활경제]속초시, 에너지바...
[라이프]국립자연휴양림, ...
[사회]양구읍 정림1리 명...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속초시, 장애인 무료 건강검진 서비스 실시 (2021-03-16 09:44:43)
이전기사 : 고성군, 주민참여예산 공모시작! (2021-03-16 08:53:29)
(기고)생명을 ...
(기고)생명을 살...
(기고)제대군인에...
한국생활개선강릉시연합회 사...
학성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
소초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
한국전력공사 삼척지사, 사랑...
쌍용C&E, 쌍용지역청년위원회,...
평창군, 아이스팩 다...
평창군(평창군수 한왕기)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
강원도관광재단 스타벅스코...
평창군 대관령면 남녀새마...
친환경유역 통합관리센터 ...
성덕동주민자치위원회 남항...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청소년 보호정책

제 호: 강원네트워크(network)
주소: 강원도 동해시 청운1길 29 (구 대동상가 2층 22,24호)  
인터넷신문: 강원 아 00131 [등록일: 2012. 6. 26] | 일반주간신문: 강원 다 01197 [등록일: 2012. 6. 26]
편집.발행인: 최인헌 | 대표번호: 033-1800-5063 | 팩스번호: 033-521-3051  
동해: 033-521-3050 | 강릉: 033-641-5760 | 삼척: 033-575-3050 | 대표메일: gwnetwork@daum.net

Copyright(c) 주식회사 강원네트워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