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네트워크신문 : 전국 폐광지역 7개 시·군의회, 폐특법 시효 폐지 촉구 성명서 발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2월26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1-02-26 11:40:41
뉴스홈 > 라이프 > 라이프 > 국회/정당
2021년02월19일 15시5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전국 폐광지역 7개 시·군의회, 폐특법 시효 폐지 촉구 성명서 발표

전국 폐광지역
7개 시·군의회에서는 폐광지역의 최대 연안인 폐광지역 개발지원에 관한 특별법 시효 폐지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19일 발표했다.

태백·삼척·영월·정선·보령·화순·문경 등 전국 폐광지역 7개 시군의회에서는 19일 정선군의회에서 간담회를 개최하고 폐특법 개정으로 시효를 폐지하자는 지역사회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며 폐특법 시효 폐지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대정부 촉구에 나섰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전국 폐광지역 7개 시·군의회 의장협의회 발족 구성에 대하여 의결하였으며, 대체산업 육성과 지속 투자에 한계가 있는 시한부 조항으로 소모적 논란만 되풀이되는 땜질식 임시조치로 폐광지역의 근본적 문제해결을 위한 법 개정에 미온적 태도를 보이고 있는 산업통상자원부 등 정부 관련 부처를 상대로 현안 해결을 위해 적극적으로 공동 대응하기로 뜻을 모았다.

또한 이날 성명서를 통해 폐광지역 개발 지원에 관한 특별법(이하폐특법’)은 국가산업 발전을 위해 희생과 고통을 감내해 왔던 탄광지역이 정부의 일방적인 석탄합리화 조치로 지역경제가 붕괴되어 주민들의 생존권을 걸고 결사적인 투쟁으로 마련된 특별법이라고 밝히고

폐광지역법의 시한 규정이야말로 폐광지역의 장기 전망을 어둡게 하고 발전을 가로막는 가장 큰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기에 이러한 낡은 일몰규정을 삭제하여 지역주민의 정주의식과 지역의 지속가능성을 높여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소모적 논란만 되풀이되는 땜질식 임시조치로는 폐광지역 문제의 근본적 해결은 어렵다는 것이 지난 20년 폐광지역 생활에서 얻은 교훈이라며, 제주특별법,새만금사업법,접경지역법등 다른 지역개발 특별법에는 없는 적용시한 규정을 유독 폐광지역법에만 두고있는 것은 과거에 광부들을 차별했듯 지금도 우리 폐광지역 주민에 대한 차별적 발상 외에는 아무것도 아니라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를 비롯한 정부당국은 과거 폐광지역에 진 빚을 생각해서라도 심각한 주민불안과 지역경제 붕괴사태를 초래할 페특법의 시효 폐지를 강력히 촉구했다.

아울러 전국 폐광지역 7개 시·군의회 대표단은 폐특법 설립목적을 망각한 처사를 좌시하지 않을 것이며 우리의 뜻이 관철될 때까지 주민들과 함께 투쟁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남시영 (.)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회/정당섹션 목록으로
[국회/정당]동해시, 2020 시민...
[국회/정당]‘국회법 3-1항’...
[국회/정당]한국농어촌공사, ...
[국회/정당]허필홍 홍천군수, ...
[국회/정당] 삼척시장 주민소...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이정훈 수석부회장, ‘폐특법・동서고속도’ 건의 (2021-02-23 10:49:49)
이전기사 : 제305회 동해시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개회 (2021-02-17 15:35:33)
(기고)산불방...
(기고)산불방지, ...
(기고)“낚시와 ...
‘사랑이네분식’ 매달 독거노...
명륜2동 새마을회, 사랑의 연...
임윤지당얼선양회, 시민서로돕...
㈜일신이엔씨, ㈜강원엔지니어...
루게릭병 걸린 어머니를 돌보...
횡성군, 3월부터 공동...
횡성군이 오는 3월부터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아이스...
춘천시, 음식물류 폐기물 1...
동해시, 2021년 환경오염 ...
흥업면 새마을회, 농업용 ...
원주시, 자동차 탄소포인트...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청소년 보호정책

제 호: 강원네트워크(network)
주소: 강원도 동해시 발한로 191. 2F  
인터넷신문: 강원 아 00131 [등록일: 2012. 6. 26] | 일반주간신문: 강원 다 01197 [등록일: 2012. 6. 26]
편집.발행인: 최인헌 | 대표번호: 033-1800-5063 | 팩스번호: 033-521-3051  
동해: 033-521-3050 | 강릉: 033-641-5760 | 삼척: 033-575-3050 | 대표메일: gwnetwork@daum.net

Copyright(c) 주식회사 강원네트워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