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네트워크신문 : 동해해경, 수산물 불법 포획·채취 사범 잇단 적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9월30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20-09-29 17:01:13
뉴스홈 > 플러스 > 별난뉴스 > 사건사고
2020년08월31일 18시5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동해해경, 수산물 불법 포획·채취 사범 잇단 적발

동해해양경찰서
(서장 정태경)는 지난 30일 포획금지기간 중 곰치(미거지)를 불법 포획한 호 선장 B(, 63)와 잠수용 스쿠버장비를 이용해 수산물을 무단으로 채취한 C(, 40)를 각각 수산자원관리법 위반으로 검거했다고 밝혔다.

동해해경에 따르면 A호 선장 B씨는 지난 30일 오전 3시경 해상에 미리 투망해 둔 통발을 이용하여 곰치 19마리를 불법 포획하여, 같은 날 오후 2시경 포획한 곰치를 작업장에서 선별작업을 하다가 형사기동정 경찰관에 의해 검거됐다.

이에 앞서 같은 날 오전 11시경에는 동해시 동해항 동방 3.7km 해상에서 스쿠버다이빙 멍게, 해삼 등 수산물을 불법 채취한 후, 육상으로 무단 반출하려다 형사기동정 경찰관에게 현장에서 검거됐다.

동해해경은 불법 포획한 곰치와 수산물 전량을 해상에 즉시 방류하고, B씨와 C씨를 각 수산자원관리법 위반 혐의로 입건·조사 중이다.

한편, 곰치 조업은 강원도에 한정하여 매년 81일부터 831일까지 관련법으로 포획이 금지되어 있으며, 조업 금지 기간에 곰치를 포획하거나, 유통·판매하면 2년 이하의 징역이나 2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며, 어업인이 아닌 사람이 잠수장비나 불법도구 등을 이용해 수산물을 포획·채취하다 적발되면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수산물 불법 포획 및 채취 행위 근절을 위해 지속적인 해상 순찰과 단속을 강화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이정민 (.)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건사고섹션 목록으로
[사건사고]동해해경, 기관고...
[사건사고]동해소방서, 삼화...
[사건사고]동해해경청, 전국...
[사건사고]강릉시 교동 가로...
[사건사고]강릉시, 강동면 모...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평창군, 다리가 유실되기 직전 주민 기지로 인명피해 막아 (2020-09-04 09:08:52)
이전기사 : 동해해경, 울릉 저동항 내 익수자 구조 (2020-08-14 11:27:18)
(기고)겨울을 ...
(기고)겨울을 대...
(기고)추석 차례...
동해시 관내, 추석맞이 후원 ...
동부지방산림청, 추석 맞아 복...
영월 중동면, 어려운 이웃에 ...
한국가스공사 삼척기지본부, ...
동해동부교회, 추석선물세트 ...
강릉시 교2동 추석 명...
강릉시 교2동주민센터는 28일(월) 14시부터 교2동 ...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청, ...
명륜2동 자생단체, 추석 맞...
문막읍 "꽃이 달리는 길(꽃...
삼척시, 추석 연휴 전·후 ...
강원네트워크 어플리케이션으로 만나보세요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청소년 보호정책

제 호: 강원네트워크(network)
주소: 강원도 동해시 발한로 191. 2F  
인터넷신문: 강원 아 00131 [등록일: 2012. 6. 26] | 일반주간신문: 강원 다 01197 [등록일: 2012. 6. 26]
편집.발행인: 최인헌 | 대표번호: 033-1800-5063 | 팩스번호: 033-521-3051  
동해: 033-521-3050 | 강릉: 033-641-5760 | 삼척: 033-575-3050 | 대표메일: gwnetwork@daum.net

Copyright(c) 주식회사 강원네트워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