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네트워크신문 : 박수근미술관 운영 재개 맞춰 2개의 특별전 개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5월29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0-05-28 12:53:42
뉴스홈 > 라이프 > 문화
2020년05월15일 11시4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박수근미술관 운영 재개 맞춰 2개의 특별전 개최

코로나19로 인해 장기간 휴관에 돌입했던 박수근미술관이 16일 운영을 재개함과 동시에 2개의 특별한 전시회를 마련해 이날부터 전시가 시작된다.

먼저, 박수근 화백 작고 55주기를 추모하는 특별기획전인 나무와 두 여인 ; 박수근·박완서·황종례16일부터 시작돼 내년 418일까지 박수근미술관 1관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는 지난달 박수근의 대표작품인 나무와 두 여인’(하드보드 위 합지에 유채, 27×19.5, 1950년대 중반)을 올해 새로 소장하게 돼 그 의미와 가치를 일반 대중들에게 소개하기 위해 기획됐다.

미군부대 PX 초상화부 시절(왼쪽부터 황종례, 석선희, 박수근)
특히
, 이번 전시회에서는 미군부대 PX에서 통역을 맡아 박수근과 함께 근무했던 박완서(1931~2011) 작가, 역시 이들과 함께 초상화부에서 근무하던 황종례(1927~) 도예가의 작품과 출판본들이 함께 전시돼 의미를 더한다.

이들 세 명은 1952년 한국전쟁으로 폐허가 된 서울의 미군부대 PX에서 궁여지책으로 가까스로 얻은 일자리에서 만나 함께 일하며 동고동락했던 사이로, 지금은 우리나라를 대표적인 화가와 소설가, 그리고 도예가로 우뚝 선 인물들이다.

박완서의 '나목'('여성동아' 별책부, 1970)
박완서 작가의 전시물로는 대표작인 장편소설
나목1970년 초판본을 포함해 현재까지 지속적으로 간행돼온 10권의 나목출판본, 중국과 미국 등에서 번역돼 출판된 책들이 전시된다.

이 외에도 그 많던 싱아는 어디에 있을까초판본과 번역본, 이두식 작가의 작품이 표지 그림으로 실려 있는 도시의 흉년초판본도 전시된다.

초상화부 시절 막걸리를 함께 마시며 다 같이 힘든 시대의 초상을 함께 그렸던 도예가 황종례(1927~ )의 전시작품은 귀얄문 도자기가 전시되고, 고려청자의 재현과 보급을 위해 일생을 바친 황종례의 부친 황인춘(1984~1950)의 청자 반상기, 전통과 가업을 계승하고 현대적 도예의 일반보급을 위해 애쓴 황종례의 오빠이자 전 이화여대 도예과 교수인 황종구(1919~2003)의 백자 작품도 함께 전시된다.

또 지난해 박수근미술상 제4회 수상자로 선정된 박미화 작가의 개인전이 16일부터 913일까지 박수근미술관 내 현대미술관과 박수근 파빌리온에서 개최된다.

박미화의 작품에는 박수근의 작품에서 느낄 수 있는 깊은 고뇌와 울림이 있고, 따뜻한 휴머니즘이 녹아있으며, 작품의 휴머니즘적인 주제와 재료, 형식적인 측면이 박수근의 작품세계 맥락과 이어지고, 작품을 통해서 작가 자신뿐만 아니라 한국미술계의 확장성을 보여준다.

이번 전시회에는 박미화의 작품세계를 총망라한 회화, 설치, 영상 등 총 187점이 선보이며, 박미화의 작품세계를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엄선미 박수근미술관장은 이번에 개최하는 나무와 두 여인특별전은 박수근미술관에서 70여년 만에 작품으로 재회하는 박수근, 박완서, 황종례의 예술가로서 삶과 인간으로서의 삶, 그리고 그들의 뿌리 깊은 예술세계가 의미 있고 가치 있는 삶이었음을 재조명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장기간 휴관상태였던 박수근미술관이 박수근 작고 55주기를 맞아 개최하는 이번 특별전을 계기로 위축된 문화예술계가 활기를 되찾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완서(삼선교 집에서, 1950년대 초)
황종례(귀얄문 도자기)
황종례(이화여대 대학원 재학 시절, 1959~1962)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라충구 (.)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문화섹션 목록으로
[문화]동해시, UCC 공모...
[문화]원주시, 2017년 제...
[문화]박경리문학공원, "...
[문화]원주시,「제6회 행...
[문화]원주시립교향악단,...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원주시-일본 치바현 이치카와시, 도서 교류 활발 (2020-05-18 09:48:39)
이전기사 : 인제군, 나를 위한 문화기획학교 수강생 모집 (2020-05-14 11:24:25)
(기고)힘내라 ...
(기고)힘내라 대...
(기고)유권자 스...
옥천동 새마을부녀회 경로당 ...
대한적십자사 솔향봉사회, 사...
평창군여성단체협의회, 코로나...
강릉시 경포동 홀로 어르신 도...
(사)이웃, 독거어르신 가구 주...
신림면 새마을회, 환...
신림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김종대)와 새마을...
평창군, 아름다운 여울이 ...
단계동 통장협의회, 환경정...
인제읍 주민자치회, ‘새봄...
천곡동 번영회 「천곡동 냉...
강원네트워크 어플리케이션으로 만나보세요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청소년 보호정책

제 호: 강원네트워크(network)
주소: 강원도 동해시 발한로 191. 2F  
인터넷신문: 강원 아 00131 [등록일: 2012. 6. 26] | 일반주간신문: 강원 다 01197 [등록일: 2012. 6. 26]
편집.발행인: 최인헌 | 대표번호: 033-1800-5063 | 팩스번호: 033-521-3051  
동해: 033-521-3050 | 강릉: 033-641-5760 | 삼척: 033-575-3050 | 대표메일: gwnetwork@daum.net

Copyright(c) 주식회사 강원네트워크 All rights Reserved.